문의하기

    크레타클래스, 영유아 수학 사고력 맞춤 스토리텔링 학습법 제공

    by Park, Oct 17 2022

    '2.jpg'

    발달 민감기인 3~8세에는 수학적 사고력을 키우는 것이 중요하다. 이 시기 아이들은 숫자 민감기에 접어들어 추상적인 숫자의 세계를 접하게 되는데, 숫자를 일찍 접할수록 수나 수학에 대한 두려움과 거부감을 덜어주는 것이 효과적이며 수학적 응용력을 키우는데 큰 도움이 된다.

    영유아기는 수학에 대한 흥미와 태도를 형성하는 결정적 시기이기 때문에 어떤 방식으로 수학에 접근하여 학습하는가도 중요하다. 영유아기 시절 일상생활 경험 속에서 즐겁게 수학활동을 경험할 때, 영유아는 수학에 대한 흥미를 발달시키게 된다.

    나이별로 수학에 접근하는 방법도 다르다. 3-4세는 수량, 크기, 모양을 비교할 수 있는 시기이므로 재미있는 놀이수학 형태로 수학에 접근하도록 한다. 또 5~6세는 수학적 사고를 시작하는 시기이므로 아이가 자신의 생각을 자세히 표현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하며, 7세는 전략적 사고력을 키우는 시기이므로 규칙을 이해할 수 있는 문제와 다양한 전략적 사고력을 키울 수 있는 스토리텔링 기반 애니메이션으로 학습한다.

    이 가운데 아이비리그 출신 연구진이 개발한 영유아 수학교육 애플리케이션 크레타클래스가 아이들이 재미있게 수학에 접근하며 사고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체계적인 스토리텔링 학습법을 제공 중이라고 밝혔다.

    크레타클래스의 스토리텔링 학습법은 몬테소리의 민감기, 피아제의 인지발달, 에빙하우스의 망각곡선 등 이론을 바탕으로 교육 체계가 수립됐다. 한국 최신 개정 교육과정과 미국 공통 핵심 교육과정에 기반하여 연구·개발된 커리큘럼으로 연령대와 수준에 맞는 맞춤형 학습 플랜을 제공한다.

    깊이 생각하면서 공부하는 올바른 학습 습관을 기를 수 있는 동시에 두뇌는 물론 신체, 감각, 감성 등 다양한 영역을 동시에 발달시킬 수 있다는 장점을 지닌다. 특히 스토리텔링 기반 애니메이션과 대화형 연습문제를 통해 복잡하고 어려운 수학을 쉽고 효과적으로 배울 수 있다.

    현재 제공 커리큘럼은 '눌러보면서 배워요', '도전해 보세요', '가르쳐 보세요', '리포트', '소니랑 영상통화' 등 모두 5단계로 구성돼 있다. 총 1,200부작의 콘텐츠와 1만 개가 넘는 연습문제를 제공하며, 매일 15분, 하루 1개의 콘텐츠만 오픈해 아이가 흥미를 잃지 않는 범위 내에서 올바른 습관을 양성할 수 있도록 한다.

    크레타클래스 관계자는 “수학적 사고력을 키워야 흥미 중심의 학습이 가능해진다. 특히 디지털 네이티브를 위한 교육은 기존과 달라져야 한다”며 “크레타클래스는 이와 같은디지털 네이티브를 위한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크레타클래스는 현재 한국과 미국, 일본 등에서 서비스되고 있으며 총 다운로드 수는 20만 건을 돌파했다. 크레타클래스는 현재 사고력 향상 2주 학습플랜 이벤트를 진행 중이며 자세한 내용은 크레타클래스 공식 카카오톡 채널이나 인스타그램에서 확인 가능하다.

    Loading...